한국중앙자원봉사센터, 식음료·포장업계와 자원 회수 활동 지원사업 본격 추진
상태바
한국중앙자원봉사센터, 식음료·포장업계와 자원 회수 활동 지원사업 본격 추진
  • 2023.05.23 18:05
  • by 노윤정 기자
▲ 종이팩 회수 활동에 참여하는 어린이. ⓒ아산시자원봉사센터
▲ 종이팩 회수 활동에 참여하는 어린이. ⓒ아산시자원봉사센터

한국중앙자원봉사센터는 한국포장재재활용사업공제조합, 식음료업체 7곳과 함께 '자원 회수 자원봉사활동 지원사업'을 본격적으로 추진한다고 23일 밝혔다.

한국중앙자원봉사센터는 지난해 9월 환경부와 재활용사업공제조합, 매일유업, 서울우유협동조합, 남양유업, 에치와이, 정식품 등과 함께 자원순환 사회 구축과 탄소중립 자원봉사활동 활성화를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하고 '자원 회수 자원봉사활동 지원사업'을 시범 운영했다.

약 두 달간의 시범 사업을 통해 총 21,000명의 시민이 종이팩 회수 활동에 참여했으며, 수거된 종이팩은 약 4,800㎏로 집계됐다. 이와 같은 성과를 바탕으로 한국중앙자원봉사센터와 한국포장재재활용사업공제조합, 식음료 제품 생산업체는 올해 지원사업의 규모를 확대 운영한다는 방침이다.

중앙자원봉사센터는 오는 6월 1일부터 전국 50여 개 자원봉사센터와 함께 종이팩 회수 활동을 본격적으로 운영한다. 각 센터는 어린이집, 학교, 카페 등 종이팩이 다량으로 배출되는 곳을 중심으로 수거함을 설치하고, 자원봉사자들은 정기적으로 해당 장소를 방문하여 종이팩을 회수한 후 지방자치단체에 인계할 예정이다.

재활용공제조합은 종이팩 다량 배출처에 설치될 수거함과 저울을 제작·지원하고, 회수와 관련한 행정 서비스를 제공하지 않는 지역도 별도 협의를 통해 회수 체계를 만들어 간다는 계획이다.

매일유업, 서울우유, 남양유업, 정식품, 연세유업, 빙그레, 삼육식품 등 식음료업체는 종이팩 분리배출 활동에 참여하는 시민과 자원봉사자들에게 자사 제품 총 15만개를 지원한다.

김의욱 한국중앙자원봉사센터장은 "기후 변화는 많은 사람이 피부로 느낄 만큼 우리의 삶에 직접적이고 확실한 위협으로 다가오기 시작했다"며 "자원순환 활동과 같이 온실가스 감축을 중심으로 한 봉사활동 분야의 확장을 통해 기후위기로 발생할 사회 문제를 예방하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라이프인 열린인터뷰 독점기사는 후원독자만 볼 수 있습니다.
후원독자분들은 로그인을 하시면 독점기사를 바로 볼 수 있습니다.

후원독자가 아닌 분들은 이번 기회에 라이프인에 후원을 해보세요.
독립언론을 함께 만드는 자부심을 느낄 수 있습니다.

관련기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요기사
인기기사
  • (07317)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영등포로62길 1, 1층
  • 제호 : 라이프인
  • 법인명 : 라이프인 사회적협동조합
  • 사업자등록번호 : 544-82-00132
  • 대표자 : 김찬호
  • 대표메일 : lifein7070@gmail.com
  • 대표전화 : 070-4705-7070
  • 팩스 : 070-4705-7077
  • 등록번호 : 서울 아 04445
  • 등록일 : 20147-04-03
  • 발행일 : 2017-04-24
  • 발행인 : 김찬호
  • 편집인 : 이진백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송소연
  • 라이프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4 라이프인. All rights reserved.
ND소프트